home>마포>?
마포구, 중소기업 경영안정 위한 융자금 대폭 확대<245억>
작성일 : 21-02-01 23:22    추천 : 0



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대상 자금 지원
중소기업육성기금 40억 원, 1% 금리로 업체당 최대 2억 원 지원

마포구(구청장 유동균)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해 245억 원 규모의 융자지원에 나선다고 1일 밝혔다.

 구는 올해 중소기업육성기금 40억 원, 특별신용보증 205억 원 등 총 245억 원을 마련해 지난해보다 대폭 확대된 규모로 지역 내 업체에 정책자금을 지원한다.

 특히 구는 서울신용보증재단에 보증재원 7억 원을 특별 출연하고 출연금의 15배인 105억 원 규모로 지역 내 소기업 소상공인에게 신용보증을 지원할 예정이다.

 이는 전년보다 3배 이상 늘어난 규모로 코로나19로 인해 피해가 큰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마포구의회와 협력해 7억 원이라는 예산이 편성될 수 있었다.

 이 외에도 우리은행과 업무협약을 통해 100억 원 규모의 특별신용보증도 지원한다.

 우선 ‘중소기업육성기금’의 경우, 제조업이나 제조업 관련 지식서비스 산업을 하는 담보능력(부동산 또는 신용보증서)을 갖춘 업체에 2년 거치 3년 균등 분할상환 조건으로 지난해에 이어 1.0% 고정금리로 2억 원 이내에서 융자 지원한다.

 지역 내 소기업, 소상공인이나 담보능력이 없는 업체의 경우 구청장이 추천하고 서울신용보증재단이 보증하는 ‘특별신용보증’ 제도를 통해 1년 거치 4년 균등 분할상환 조건으로 2% 내외 변동금리로 최대 5천만 원까지 융자 지원이 가능하다.

 중소기업육성기금을 지원받고자 하는 업체는 우리은행 마포구청지점(324-2274, 내선번호 311)에서 사전 상담 후 마포구 지역경제과(3153-8572)로 문의하고, 특별신용보증을 지원받고자 하는 업체는 서울신용보증재단 마포지점(1577-6119)에 상담하면 된다.

 유동균 마포구청장은 “신용보증재단과 힘을 합쳐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자금 사정이 어려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자금난을 해소하고자 한다”라며 “모두가 힘든 시기인 만큼 지역 내 소상공인의 회생과 지원방안 마련에 더욱 노력하겠다”라고 말했다.
金兌垣 기자<nuno8028@hanmail.net>

[Copyright ⓒ 공감소식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]
   
목록으로   맨위로
2021 년 4 월
       

1

2

3

4

5

6

7

8

9

10

11

12

13

14

15

16

17

18

19

20

21

22

23

24

25

26

27

28

29

30

 
광역소식
나무로 코로나 블루 잊어요!…
4.7 재,보궐선거 與 대참패,…
칠칠 탐정단 모집!…경의선 …
마포구청, ‘서울시 최초’ …
마포구, 회색빛 도시에서 ‘…
마포소식
..

[마포]   정치  |   경제  |   사회  |   자치행정  |   여성·교육  |   문화·예술  |   [전국]   정치  |   경제  |   사회  |   자치행정  |   여성·교육  |   문화·예술
[생활정보]     [커뮤니티]   독자의소리  |   자유게시판  |   우먼파워     [자료실]       [기사제보]     [공지사항]
회사소개  |   광고안내  |   기사제보  |   제휴문의  |   이용약관  |   개인정보취급방침  |   이메일무단수집거부  |   고객센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