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ome>마포>?
마포구, 전국 최초 뇌병변장애인비전센터 개관
작성일 : 21-03-18 19:34



1호 비전센터 마포구 우리마포복지관 2층에 설치, 3월 15일 시범운영 시작
유 구청장, 불편 없는 비전센터 이용 위해 지난 4일 현장점검 마쳐

마포구(구청장 유동균)는 전국 최초 뇌병변장애인 전용시설인 ‘마포뇌병변장애인비전센터’를 15일 개관하고 시범운영에 나선다고 밝혔다.

 ‘마포뇌병변장애인비전센터’는 구가 서울시 자치구 중 유일하게 공모사업에 선정돼 설치하는 1호 비전센터인 만큼 의미가 남다르다.

 구는 2020년 8월부터 공사를 진행해 올해 2월 우리마포복지관(마포구 신촌로26길 10) 2층에 전용면적 508.99㎡ 규모의 센터를 완공했다.

 이곳에서는 학령기 이후 갈 곳 없는 성인 뇌병변장애인에게 돌봄·교육·건강 종합서비스를 제공하는 역할을 한다.

 특화된 전용시설로 휠체어 이동반경 등을 고려해 무장애공간으로 조성했으며 호이스트(천장주행형이송장치), 대소변흡수용품 교환침대 같은 특수설비를 갖췄다.

 또한 화재발생 시에는 수막형성문과 급기가압설비를 이용해 화장실이 대피공간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했다.

 실내공간의 경우, 유니버셜디자인을 적용해 이용자들의 눈높이에 맞는 손잡이와 수납장 등으로 구성, 뇌병변장애인들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.
 
 이용 대상은 만 18세 이상 만 65세 미만 뇌병변장애인이며, 집중 지원이 필요한 중증 뇌병변장애인을 우선 선발한다.

 정원은 15명으로 이용자들은 최대 5년 간 비전센터 이용이 가능하고, 월 이용료는 28만원이다. 다만 저소득층은 이용요금을 감면 또는 면제받을 수 있다.

 센터 운영은 사회복지법인 기아대책이 맡게 되며, 이용자들에게 다양한 프로그램 및 건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사회복지사, 간호사 등 직원 11명의 채용을 마쳤다.

 한편, 지난 4일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개원에 앞선 현장 점검을 위해 센터를 직접 돌아보며 뇌병변장애인들이 시설 이용 시 불편함이 없는지를 살폈다. 

 유동균 마포구청장은 “전국 최초로 뇌병변장애인비전센터를 마포구에 설치하게 된 만큼 장애인과 그 가족이 지역사회에서 소외돼지 않고 행복할 수 있는 복지마포를 실현하기 위해 앞으로도 더욱 힘쓰겠다”라고 말했다.

[Copyright ⓒ 공감소식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]
   
목록으로   맨위로
2021 년 5 월
           

1

2

3

4

5

6

7

8

9

10

11

12

13

14

15

16

17

18

19

20

21

22

23

24

25

26

27

28

29

30

31

         
광역소식
“임시회 진행 중에 시행된 …
나무로 코로나 블루 잊어요!…
4.7 재,보궐선거 與 대참패,…
칠칠 탐정단 모집!…경의선 …
마포구청, ‘서울시 최초’ …
마포소식
..

[마포]   정치  |   경제  |   사회  |   자치행정  |   여성·교육  |   문화·예술  |   [전국]   정치  |   경제  |   사회  |   자치행정  |   여성·교육  |   문화·예술
[생활정보]     [커뮤니티]   독자의소리  |   자유게시판  |   우먼파워     [자료실]       [기사제보]     [공지사항]
회사소개  |   광고안내  |   기사제보  |   제휴문의  |   이용약관  |   개인정보취급방침  |   이메일무단수집거부  |   고객센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