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ome>마포>?
인간과 동물의 교감
작성일 : 15-05-10 12:25



인간과 동물의 교감













인간과 동물
서로 언어는 다르지만,
마음으로 대화해 교감이 통한다면
세상에서 가장 친한 친구가 될 수 있습니다.

동물과의 교감으로
인간은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행복을 느낄 수도 있고,
마음의 위로를 받을 수도 있습니다.

마음을 터놓고 그들의 보금자리를 지켜준다면,
동물은 인간에게 절대 위험한 존재가 아닙니다.

교감, 그것은 언어도 허무는 대단한 마음의 단어입니다.


# 오늘의 명언
한번은 마을 정원에서 괭이질을 하는데
참새가 내 어깨에 잠시 내려앉은 적이 있었다.
그때 그 새가 어떠한 견장보다도
나를 더 특별하게 만들어준다는 것을 느꼈다.
- 헨리 데이비드 소로우 -
[Copyright ⓒ 공감소식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]
 
목록으로   맨위로
2022 년 8 월
 

1

2

3

4

5

6

7

8

9

10

11

12

13

14

15

16

17

18

19

20

21

22

23

24

25

26

27

28

29

30

31

     
광역소식
제256회 서울특별시 마포구회…
‘민선8기 마포구청장직 인수…
마포구, ‘합마르뜨 상권’서…
마포구, 버스킹의 성지 홍대 …
마포구의회, 제253회 임시회 …
마포소식
..

[마포]   정치  |   경제  |   사회  |   자치행정  |   여성·교육  |   문화·예술  |   [전국]   정치  |   경제  |   사회  |   자치행정  |   여성·교육  |   문화·예술
[생활정보]     [커뮤니티]   독자의소리  |   자유게시판  |   우먼파워     [자료실]       [기사제보]     [공지사항]
회사소개  |   광고안내  |   기사제보  |   제휴문의  |   이용약관  |   개인정보취급방침  |   이메일무단수집거부  |   고객센터